[사진]역투하는 손승락

[사진]역투하는 손승락


롯데가 기적의 첫 발을 내딛었다. 

롯데는 11일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8신한은행 MYCAR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선발 노경은이 6이닝 무실점 역투와 전준우의 결정적인 투런포를 앞세워 4-0으로 승리했다. KIA에 반게임차로 추격한 롯데는 나머지 2경기에서 역전의 꿈을 노릴 수 있게 됐다. 

9회말 무사에서 롯데 손승락이 역투하고 있다./sunday@osen.co.kr


2018-10-11 2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