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빈 글러브로 태그하는 김민식

[사진]빈 글러브로 태그하는 김민식


11일 오후 광주-KIA챔피언스필드에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IA와 롯데의 경기가 열렸다.

3회초 1사 1루에서 롯데 민병헌의 안타 때 KIA 최형우의 실책을 틈타 2루주자 안중열이 홈으로 파고들고 있다./sunday@osen.co.kr


2018-10-11 1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