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까지 XXX"...권아솔, 하빕에 패한 맥그리거 조롱

"끝까지 XXX"...권아솔, 하빕에 패한 맥그리거 조롱

로드FC 라이트급 챔피언 권아솔이 하빕에 완패한 맥그리거를 조롱했다.

무패 챔피언 하빕 누르마고메도프(30, 러시아)는 7일(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티모바일 아레나서 열린 UFC 229 메인이벤트 라이트급 타이틀전서 코너 맥그리거(30, 아일랜드)를 4라운드 리어네이키드초크로 누르고 타이틀 1차 방어에 성공했다.

하빕은 이날 승리로 UFC 11연승, MMA 통산 27경기 무패를 이어갔다. 맥그리거는 커리어 4번째 패배를 당했다.

권아솔은 자신의 SNS에 자신이 맥그리거에게 펀치를 날리는 합성 사진을 올리며 조롱했다. 그는 "맥그리거 너는 끝까지 쓰레기였다"며 "실력이 없는 건 이미 알고 있었지만 기대하고 본 게 내 잘못"이라고 썼다.

이어 "종합격투기를 양아치판으로 만들더니 결국 경기 끝조차 너의 양아치적인 본 모습을 숨길 수가 없구나"라며 "100만 달러 토너먼트 끝나면 한 번 싸워줄려고 했더니 네 실력이 이렇게 드러나는구나"라고 덧붙였다.

권아솔은 "재밌었다. 내가 실컷 비웃어줄게! 그럼 이제 넌 바아바이고, 하빕 사촌인 샤밀을 내가 때려주마!"라며 글을 마무리했다./dolyng@osen.co.kr
[사진] 권아솔 SNS.


2018-10-07 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