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바르셀로나] 4골 모두 관여 메시, 평점도 10점 만점 

[토트넘-바르셀로나] 4골 모두 관여 메시, 평점도 10점 만점 

축구신 리오넬 메시(FC바르셀로나)가 토트넘전 최고의 별에 선정됐다.

바르셀로나는 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조별리그 2차전 원정 경기서 토트넘을 4-2로 힘겹게 제압했다.

메시는 이날 바르셀로나의 4골에 모두 관여하며 가장 빛났다. 전반 2골의 시발점 역을 한 메시는 후반 결승골과 쐐기골까지 책임지며 명불허전의 기량을 과시했다. 골대도 2번이나 맞히며 시종일관 토트넘의 가슴을 졸이게 했다.

유럽축구통계전문 후스코어드 닷컴은 메시에게 만점의 평점인 10을 매겼다. 의심의 여지가 없는 평가였다. 도움 해트트릭을 기록한 바르셀로나 좌측 풀백 알바가 8.2점으로 뒤를 이었다.

토트넘의 좌측면 날개로 선발 출격해 후반 21분 라멜라의 만회골을 도운 손흥민은 6.3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이날 후반 22분까지 67분을 소화한 뒤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8-10-04 05: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