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팬이라서 행복해요!’ 우루과이전 A매치, KFAN 초청 이벤트

‘K리그 팬이라서 행복해요!’ 우루과이전 A매치, KFAN 초청 이벤트

K리그와 대한민국 축구를 사랑하는 팬(KFAN: Korea Football Fan)들을 위한 특별한 선물이 찾아온다. 
 
한국프로축구연맹과 대한축구협회는 오는 10월 12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질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국가대표팀 친선경기에 KFAN 무료 초청 이벤트를 준비했다.  
 
K리그와 KFA가 연계해 기획한 이번 이벤트는 조현우(대구FC), 문선민(인천유나이티드)을 비롯해 새롭게 태극마크를 단 박지수(경남FC)등 A매치에 소집된 자랑스런 K리그 선수들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총 880명의 팬을 초청하는 이번 이벤트의 당첨자에게는 서울월드컵경기장내에 별도로 마련된 ‘K리그 존’에서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이벤트 참여 조건은 간단하다. K리그 SNS채널(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 공개된 링크로 접속해 자신이 응원하는 K리그 클럽, 응원하는 클럽의 유니폼을 입고 K리그를 관람한 인증사진을 업로드하면 된다. K리그 31R~33R 예매 인증샷을 함께 업로드 하면 당첨 확률이 올라간다. 
 
K리그 채널을 통해서 22개팀별로 40명씩 총 880명의 팬이 K리그 존의 혜택을 누리게 된다. 연맹뿐 아니라 KFA의 SNS채널을 통해서도 별도의 KFAN을 위한 ‘K리그 존’ 초청 이벤트가 진행 될 예정이다.  
 
본 이벤트에 당첨된 팬은 경기 당일, K리그 레플리카를 착용하고 당첨문자와 본인을 증명할 수 있는 신분증을 지참해 서울월드컵경기장 북측광장에 마련된 K리그 구단용품 판매부스를 방문하면 티켓을 수령할 수 있다. 
 
연맹과 KFA는 앞으로도 국가대표팀과 K리그가 연계한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해 한국축구의 ‘축구붐’을 지속적으로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 10bird@osen.co.kr

[사진] 연맹 제공.
  


2018-10-02 1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