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찬동, 박스는 못 내줘

[사진]이찬동, 박스는 못 내줘


[OSEN=서울월드컵경기장, 최규한 기자] 8일 오후 서울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2018 KEB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 (16강전) FC서울과 제주 유나이티드의 경기가 열렸다.

전반 FC서울 이상호를 제주 이찬동이 수비하고 있다. /dreamer@osen.co.kr


2018-08-08 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