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새 시즌 11일 개막, 손흥민 vs 기성용 맞대결

EPL 새 시즌 11일 개막, 손흥민 vs 기성용 맞대결

[OSEN=이균재 기자] 2018-20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는 오는 11일 새벽 4시(한국시간) 맨유와 레스터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10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이번 시즌 관전 포인트는 빅4의 행방이다. 지난 시즌 4위서 밀려난 아스날은 우나이 에메리 감독을, 첼시는 마우리치오 사리를 사령탑에 앉히면서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사활을 걸었다. 새로운 감독이 지휘하는 두 팀이 지난 시즌 굴욕을 딛고 별들의 무대에 진출할 수 있을까.

지난 시즌 빅4(맨시티, 맨유, 토트넘, 리버풀)의 전력이 만만치 않다. 맨시티는 과르디올라 부임과 동시에 최강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맨유는 포그바의 중원 파트너로 프레드를 영입했다. 리버풀은 샤키리, 케이타, 알리송 등 다양한 포지션을 강화했다. 토트넘은 영입이 아직 없지만 기존 자원이 탄탄하다.

한국 선수들의 활약도 기대된다. 손흥민은 명실상부 리그 탑클래스 선수다. 아시안게임 참가로 시즌 초반 한 달 가까이 비우지만 2016-2017시즌 본인이 세웠던 리그 14골 기록을 넘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기성용은 스완지서 뉴캐슬로 새 둥지를 틀었다. 옛 동료 셀비와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손흥민과 기성용은 개막전부터 맞닥트린다./dolyng@osen.co.kr
[사진] EPL 공식 SNS.


2018-08-08 08: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