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환, 콜로라도서 첫 세이브...통산 400세이브 -1

오승환, 콜로라도서 첫 세이브...통산 400세이브 -1

[OSEN=서정환 기자] 오승환(36)이 콜로라도 이적 후 첫 세이브를 올렸다.

오승환은 6일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밀러파크에서 벌어진 ‘2018시즌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전에 마무리 투수로 등판했다. 콜로라도가 5-4로 앞선 연장 11회 등판한 오승환은 한 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시즌 3호 세이브를 올렸다. 평균자책점은 2.42로 낮아졌다.

콜로라도는 연장 11회 놀란 아레나도의 결승 홈런이 터졌다. 11회말 오승환이 등판했다. 오승환은 첫 타자 트래비스 쇼에게 안타를 맞았다. 라이언 브라운을 뜬공 처리한 오승환은 조나단 스쿱에게 다시 안타를 맞아 위기를 초래했다. 오승환은 에릭 크라츠를 병살타로 잡아내 경기를 마쳤다.

이로써 오승환은 콜로라도에서 주전 마무리 투수를 꿰찰 가능성을 높였다. 아울러 오승환은 한미일 통산 400세이브 달성에 단 하나만 남겨뒀다. / jasonseo34@osen.co.kr


2018-08-06 0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