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 MVP 이재성, 독일 2부리그 데뷔전서 2도움 폭발

K리그 MVP 이재성, 독일 2부리그 데뷔전서 2도움 폭발

[OSEN=이균재 기자] 이재성이 데뷔전부터 군계일학의 기량을 과시했다. 2도움을 올리며 홀슈타인 킬의 에이스로 떠올랐다.

홀슈타인 킬은 4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독일 폴크스파르크슈타디온서 열린 2018-2019 독일 분데스리가2(2부리그) 개막전서 함부르크를 3-0으로 완파했다.

이재성은 이적 일주일 만에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2선 중앙에 위치한 이재성은 초반부터 가벼운 몸놀림을 보였다. 후반 11분 간결한 몸동작으로 수비를 속인 뒤 내줄 볼을 메퍼트가 마무리했다. 1도움.

이재성은 후반 33분 도움을 추가했다. 좌측면에서 왼발 크로스를 배달하며 킨솜비의 추가골을 도왔다. 홀슈타인 킬은 추가시간 혼삭의 쐐기골을 더해 완승을 매조졌다.

이재성은 데뷔전부터 2도움을 기록하며 유럽 무대 데뷔 시즌 활약을 기대케 했다. 이재성은 오는 12일 하이덴하임을 상대로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에 도전한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8-08-04 07: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