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3타수 무안타, TB는 LAA에 역전승

최지만 3타수 무안타, TB는 LAA에 역전승

[OSEN=한용섭 기자] 탬파베이 최지만(27)이 4경기 만에 선발 출장했으나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최지만은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LA 에인절스와 홈경기에 7번 지명타자로 출전했다. 3타수 무안타 2삼진 1사구로 시즌 타율은 2할3푼9리로 떨어졌다. 

2회 2사 1루에서 첫 타석에 들어선 최지만은 상대 선발 닉 트로피아노 상대로 파울팁 삼진 아웃으로 물러났다. 4회 1사 2,3루 타점 찬스에서 두 번째 타석이었다. 최지만의 잘 때린 타구는 좌익수 직선타 아웃이 됐다. 

5회 2사 만루 찬스에서 트로피아노와 3번째 만났다. 풀카운트에서 한가운데 체인지업에 헛스윙 삼진을 당해 타점을 올리지 못했다. 7회 1사에서 좌완 호세 알바레스와 상대했는데, 3구째 몸쪽 공에 손가락을 스치듯 맞고 걸어나갔다. 

탬파베이는 LA 에인절스에 7-2 역전승을 거뒀다. 

에인절스는 1회 2번타자 콜 칼훈이 한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4회에는 선두타자 마이크 트라웃이 삼진으로 물러난 후 저스틴 업튼, 알버트 푸홀스, 안드렐톤 시몬스의 3연속 안타가 터지면서 2-0으로 달아났다.

탬파베이는 4회 경기를 뒤집었다. 1사 2,3루에서 상대 실책으로 한 점을 얻었다. 최지만의 타구는 좌익수 직선타 아웃, 중계 플레이로 공을 받은 3루수 발부에나가 3루 베이스 커버를 들어온 시몬스에게 공을 토스한다는 것이 옆으로 빠지면서 3루 주자가 홈을 밟았다. 

이어 윌리 아다메스의 좌전 안타로 2-2 동점에 성공했다. 말렉스 스미스가 좌중간을 가르는 3루타로 3-2로 역전시켰다. 

탬파베이는 6회 선두타자 아다메스가 트로피아노 상대로 솔로 홈런을 터뜨리면서 4-2로 달아났다. 8회에는 맷 더피의 1타점 적시타와 제이크 바우어의 투런 홈런으로 5점 차로 달아나면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orange@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8-08-02 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