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기성용,이영재를 향해 온 몸을 날려 태클

[사진]기성용,이영재를 향해 온 몸을 날려 태클


7일 오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1’ FC서울과 수원FC의 경기가 열릴 예정인 가운데 양 팀 선수들이 그라운드 위에서 몸을 풀었다.

전반 FC서울 기성용이 골라인 근처에서 깊은 태클을 시도하고 있다./rumi@osen.co.kr


2021-03-07 1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