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일 멀티골 부천, 수원FC 원정에서 2-1 승리...리그 선두 등극

이현일 멀티골 부천, 수원FC 원정에서 2-1 승리...리그 선두 등극

이번 시즌 K리그2 강자들의 맞대결에서 부천FC1995가 승리했다.

부천은 31일 오후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5라운드 수원FC와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전후반에 연속골을 터뜨린 이현일의 활약이 돋보였다. 부천은 4승 1패를 기록하며 승점 12로 리그 선두에 등극했다. 

역시 선두 등극을 노린 수원은 3승 2패로 3위에 머물렀다. 안병준은 동점골을 터뜨리며 5경기 연속골을 터뜨렸으나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부천은 전반 5분 만에 이현일의 선제골로 앞서갔다. 바이아노가 낮고 예리한 크로스로 기회를 만들었다. 수원의 골키퍼 유현이 공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하자 이현일이 쇄도하며 득점을 만들었다. 

수원은 안병준의 득점으로 따라잡았다. 전반 30분 페널티 박스 안에서 공을 잡은 안병준은 수비수를 제치고 강한 슈팅으로 부천 골망을 흔들었다. 

안병준은 개막 후 5경기 연속골로 구단 신기록을 세웠다. 또한 안드레(대전)와 득점 공동 선두로 어깨를 나란히 했다.

양 팀은 치열하게 맞붙었지만 전반을 1-1 동점으로 마쳤다. 

승부를 결정지은 것은 부천이었다. 후반 17분 선제골의 주인공 이현일이 결승골을 넣었다. 오른쪽에서 김강산이 올린 크로스가 수원 수비수와 골대에 맞고 나오자 이현일은 오른발로 밀어 넣었다. 스코어는 부천의 2-1 리드.

이현일은 이후 해트트릭 기회를 잡았다. 두 번째 골이 나오고 5분 후 이현일의 슈팅이 수원의 골라인을 넘었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되어 골이 취소됐다. 부천은 경기 종료까지 1점차 리드를 지키며 승리로 매조지었다./raul1649@osen.co.kr[사진] 프로축구연맹 제공


2020-05-31 20: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