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이랜드 정정용, 제주서 U-20 월드컵 메달 기증식 [오!쎈 제주]

서울 이랜드 정정용, 제주서 U-20 월드컵 메달 기증식 [오!쎈 제주]

정정용 서울 이랜드 감독이 U-20 월드컵 준우승 메달을 기증했다.

8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에 위치한 제주항공우주박물관에서 정정용 서울 이랜드 감독의 소장품 기증 행사가 열렸다. 이날 정 감독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준우승 메달, 대회 당시 직접 착용했던 트레이닝복 등을 기증했다. 

정정용 감독은 지난해 폴란드에서 열린 U-20 월드컵에서 한국 축구 역사상 처음으로 FIFA 주관 남자 대회 결승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후 이랜드의 뜨거운 러브콜에 팀의 사령탑으로 부임했다.  

메달 기증식에는 정정용 감독을 비롯해 지난달 태국서 열린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서 한국의 주장으로 우승을 이끈 이상민과 이랜드 그룹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상민은 U-23 챔피언십이 끝난 후 이랜드에 임대로 합류했다. 

정정용 감독은 “좋은 취지로 진행되고 있는 노벨상 전시회에 U-20 월드컵 메달을 기증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한국 축구 역사를 쓴 것은 우리 국민들께서 응원해주셔서 이루어진 결과”라며 “감독으로서 어떻게 보답을 해야할지 늘 생각 중이었는데 ‘나눔’의 가치에 맞춰 많은 축구팬들과 공유하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고관주 이랜드 문화사업부 대표 “정정용 감독이 기증한 귀중한 메달이 대한민국 청소년들의 가슴에 선수들의 불굴의 의지, 도전 정신이 깊이 새겨지길 바란다"라며 화답했다. 

기증식 행사가 진행되는 제주항공우주박물관에선 이랜드월드 문화사업부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와 함께 주최하는 ‘[THE PRIZE] 노벨상 : 세상을 바꾼 석학들의 유산’ 전시회가 진행 중이다.

국내 최초로 열리는 이번 노벨상 전시회는 지역 문화예술 발전과 과학영재 발굴을 위한 지역 기여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오는 5월 31일까지 진행된다. 노벨상 전시회는 노벨상을 소개하는 ‘The Nobel Prize’관을 시작으로 물리학, 평화 등의 6개 섹션과 5개의 특별 전시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정정용 감독의 U-20 월드컵 메달과 결승전 경기에서 착용했던 트레이닝복 등 개인 소장품은 ‘스포츠와 과학’관에 전시된다. 해당관에는 손흥민, 네이마르의 국가대표 유니폼, 메시의 FC바르셀로나 유니폼과 마이클 조던의 농구화 등이 전시되어 있다.

한편, 이랜드는 3차 제주 전지훈련에서 다가오는 2020시즌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막바지 훈련을 하며 박차를 가하고 있다./ raul1649@osen.co.kr


2020-02-08 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