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광, 서울 이랜드와 계약해지...선수 생활 이어간다 [공식 발표]

김영광, 서울 이랜드와 계약해지...선수 생활 이어간다 [공식 발표]

서울 이랜드FC의 창단 멤버 김영광이 구단과 동행을 마감했다.

이랜드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골키퍼 김영광과 상호 합의 하에 계약해지했음을 발표했다.

이랜드는 U-20월드컵 준우승을 이끈 정정용 감독과 함께 2020시즌을 함께한다. 선임 이후 정정용 감독은 ‘육성’을 기조로 어리고 유망한 선수들을 영입하며 대대적인 리빌딩을 시작했다.

이랜드 창단부터 함께한 김영광은 팀을 떠나게 됐다. 김영광으로선 쉽지 않은 선택이었지만 선수 생활을 이어가고자 하는 의지가 강해 팀과 이별을 선택했다. 이에 구단은 선수의 앞날을 위해 상호 합의 하에 계약을 해지하였고, 김영광은 새로운 팀을 찾는 노력을 계속하고 있다.

이랜드는 그 동안 구단에 헌신해준 김영광 선수의 앞날이 행운으로 가득하길 바라며, 김영광 선수가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구단을 찾기 위해 상호 간에 노력하고 있다.

한편 8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에 위치한 제주항공우주박물관에서 정정용 감독의 U-20 월드컵 준우승 메달 증정식이 열린다. /raul1649@osen.co.kr[사진] 서울 이랜드 제공


2020-02-08 10: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