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고승범 선취골에 기뻐하는 이임생 감독

[사진]고승범 선취골에 기뻐하는 이임생 감독


10일 오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대한축구협회(KFA) 주관 2019 KEB 하나은행 FA컵 결승전 2차전 수원 삼성과 대전 코레일의 경기가 진행됐다.

양 팀은 지난 7일 열렸던 1차전 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거뒀다.

전반 수원 삼성 고승범의 선취골때 이임생 감독이 기뻐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2019-11-10 1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