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롤 손흥민, 멀티골 + 4골 관여 펄펄... 런던은 다시 한 번 손샤인

프리롤 손흥민, 멀티골 + 4골 관여 펄펄... 런던은 다시 한 번 손샤인

한가위날 뜬 슈퍼 손샤인. 

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팰리스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경기에서 전반 45분만에 손흥민의 맹활약을 앞세워 4-0  리드를 잡았다.

이날 승리로 토트넘은 돌아온 손흥민과 함께 3경기 무승(맨체스터 시티전 무승부, 뉴캐슬 유나이티드전 패배, 아스날전 무승부)서 벗어나 승점 8(2승 2무 1패)를 기록했다.

손흥민과 토트넘의 시즌 초반은 그리 시원하지 않았다. 토트넘은 애스턴 빌라와 개막전서 신승을 거뒀으나, 이후 3경기서 무승에 그쳤다. 앞선 1,2라운드 지난 시즌 퇴장 징계로 결장했던 손흥민도 침묵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이날 손흥민에게 4-2-3-1의 중앙 프리롤 역할을 맡겼다. 자유가 주어지자 손흥민은 펄펄 날며 포체티노 감독의 신뢰에 부응했다.

경기 시작부터 손흥민의 움직임은 돋보였다. 부지런히 전방과 2선을 오가며 상대 수비를 헤집으며 압도적인 영향력을 보여줬다. 

움직임부터 남달랐던 손흥민은 전반 10분 알더베이럴트의 패스를 받아 상대 골키퍼를 제치고 기가 막힌 슈팅을 날리며 크리스탈 팰리스의 골문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전반 21분 토트넘의 두 번째 골의 기점 역할을 해냈다. 그는 중앙에서 상대 수비를 제치고 우측면의 오리에를 향해 정확한 패스를 전했다. 오리에가 찬 슈팅은 상대 수비수 반 안홀트를 맞고 골문을 갈랐다.

기점 역할을 해낸 손흥민은 전반 22분 오리에가 올려준 크로스를 그대로 정확하면서도 강력한 왼발 발리 슈팅으로 골문을 가르며 멀티골을 완성했다.

손흥민의 활약은 이어졌다. 전반 41분 손흥민은 정확한 패스로 케인에게 전해 라멜라의 4번째 골의 기점 역할을 해냈다. 전반은 그대로 4-0으로 앞선 채 마무리됐다.

후반도 손흥민은 군계일학의 활약을 이어갔다. 그는 후반 18분 상대 수비수 사코를 압박해 공을 탈취했다. 이후 압도적 스피드로 치고 나가고 상대 골키퍼 과이타를 넘기는 칩샷을 날렸으나 아쉽게 옆그물을 때렸다.

시즌 1,2호골을 넣은 손흥민은 통계 전문 업체 후스코어드닷컴가 매긴 평점에서 9.3점을 받았다. 이는 이날 경기의 최고 평점으로 4골 모두 관여한 손흥민의 활약을 인정한 것이다.

토트넘 팬들 역시 돌아온 손흥민에게 환호했다. 토트넘 스타디움의 팬들은 전반이 끝나자마자 맹활약한 그에게 기립박수를 보내며 돌아온 손샤인을 반겼다.

/mcadoo@osen.co.kr


2019-09-15 0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