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 팰리스 킬러 손흥민, 전반 10분 리그 1호골 작렬

크리스탈 팰리스 킬러 손흥민, 전반 10분 리그 1호골 작렬

Mr.크리스탈 팰리스 킬러.

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팰리스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경기에서 전반 10분 손흥민의 선제골을 앞세워 1-0 리드를 잡았다.

손흥민과 토트넘의 시즌 초반은 그리 시원하지 않았다. 토트넘은 애스턴 빌라와 개막전서 신승을 거뒀으나, 이후 3경기(맨체스터 시티전 무승부, 뉴캐슬 유나이티드전 패배, 아스날전 무승부)서 무승에 그쳤다.

앞선 1,2라운드 지난 시즌 퇴장 징계로 결장했던 손흥민은 3,4라운드 모두 선발로 나섰으나 침묵했다. 그의 발끝이 불을 뿜어야지 토트넘이 다시 치고 나갈 수 있다.

4경기 만의 승리에 도전하는 토트넘은 4-2-3-1로 출격한다. 손흥민은 케인-에릭센-라멜라와 함께 공격진을 이끈다. 중원은 시소코-윙크스, 포백은 로즈-베르통언-알더베이럴트-오리에가 나선다. 선발 골키퍼는 요리스.

손흥민은 크리스탈 팰리스에 꾸준히 강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2015년 9월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EPL 데뷔골을 터트렸다.

그는 2017년 11월 크리스탈 팰리스전에서 결승골을 넣으며 박지성을 넘어 EPL 아시아 최다 득점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심지어 지난 4월에는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의 개장 1호골을 넣기도 했다.

기대를 버리지 않은 손흥민은 전반 10분 알더베이럴트의 패스를 받아 상대 골키퍼를 제치고 기가 막힌 슈팅을 날리며 크리스탈 팰리스의 골문을 흔들었다.

/mcadoo@osen.co.kr


2019-09-14 23: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