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장 남은 LCK 롤드컵 출전권, 티켓의 주인은 [단군과 클템의 롤챔스 엿보기 ⑤]

한 장 남은 LCK 롤드컵 출전권, 티켓의 주인은 [단군과 클템의 롤챔스 엿보기 ⑤]

2019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서머 스플릿이 SK텔레콤의 우승으로 막을 내렸습니다. 이제 롤드컵 한국대표 선발전과 내년 시즌 롤챔스 출전팀을 가리는 승격강등전만 남았습니다. 

OSEN은 이번 서머 스플릿과 다가오는 롤드컵 한국대표 선발전과, 승격강등전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LOL판 최고의 입담꾼 두 분과 함께 진행했습니다. 클템 이현우 해설위원과 단군 김의중 캐스터는 감탄사를 연발하며 이번 시즌을 정리했습니다. 

다섯 번째 순서는 한 자리가 남은 롤드컵 출전팀을 가리는 한국대표 선발전인데요. 서머 스플릿 플레이오프에서 나왔던 도장깨기가 또 한 번 나올지에 대해 이현우 해설과 김의중 캐스터 모두 기대감을 드러냈습니다. 

주사위 같은 경기력으로 좀처럼 예측이 힘든 아프리카, 경기력을 회복만 한다면 충분히 강한 킹존, 그리고 샌드박스와 담원 중 어느 팀이 롤드컵 출전 티켓의 주인이 될까요. 클템 이현우 해설과 단군 김의중 캐스터, 이야기를 들어보시죠. / scrapper@osen.co.kr


2019-09-02 14:12